자궁경부암

CUSTOMER CENTER
02-880-0114

자궁경부암이란?

  • 1) 인유두종 바이러스
  • 성 접촉에 의한 인유두종 바이러스(human Papillomavirus, HPV) 감염이 주된 원인이며,
  • 자궁경부암 환자의 99.7%이상에서 고위험 인유두종 바이러스 감염이 발견된다고 보고되어 있습니다.

  • 2) 연령
  • 20세 이전에는 발병이 드물고, 30세 이후부터 발병률이 증가하기 시작하여 50대에 정점에 이릅니다.
  • 그 이후에는 연령에 관계없이 발병률이 거의 일정하게 유지됩니다.

  • 3) 인종
  • 서구에 비해 남미, 아프리카, 아시아 지역에서 발생 빈도가 높다고 알려져 있습니다.

  • 4) 사회경제적으로 저소득 계층
  • 비위생적 환경, 빈약한 의료시설, 무질서한 생활 양식 등이 중요한 요소로 작용합니다.

  • 5) 성행위
  • 16세 이전의 조기 성 경험자, 성교 대상자가 많은 여성, 아이를 많이 낳은 경험 등이 발병 위험 요인으로 작용합니다.

  • 6) 성교 상대자의 특성(고위험 남성 파트너)
  • 배우자의 불결한 성생활이 여성의 자궁경부암 발생과 밀접한 관련이 있습니다.

  • 7) 흡연
  • 흡연 기간이 길수록, 흡연량이 많을수록 위험률이 높아집니다.

  • 8) 경구피임약의 장기 복용
  • 9) 성병을 가지고 있거나 면역 기능이 저하된 여성
  • 10) 정기 검진을 받지 않은 여성
  • 11) 기타: 비타민 A, 비타민 C, 엽산 등 일부 영양소 결핍, 비만

증상

  • 대부분 성교 후 경미한 질 출혈이 가장 흔한 증상입니다.
  • 이러한 질 출혈은 처음에는 피가 묻어 나오는 정도이지만, 암이 진행되면서 출혈 및 질 분비물이 증가하고 궤양이 심화됩니다.
  • 2차 감염이 발생한 경우에는 악취가 동반됩니다.
  • 암이 진행하여 주변 장기인 직장이나 방광, 요관, 골반 벽, 좌골 신경 등을 침범하게 되면
  • 배뇨곤란과 피가 섞여 나오는 소변, 직장출혈, 허리통증, 하지의 동통 및 부종, 체중감소 등의 증상이 나타나기도 합니다.

예방접종

  • 자궁경부암은 조기에 진단하여 치료하면 완치가 가능하지만 병이 진행될 경우 파급 정도에 따라 완치율이 크게 감소합니다.
  • 따라서 자궁경부암 예방을 위해서는 첫 성교 연령을 늦추고, 성교 대상자 수를 제한해야 하며, 콘돔을 사용하고,
  • 성 접촉 경험이 있는 모든 여성은 1년 간격으로 자궁경부 세포검사를 받는 것이 중요합니다.
  • 특히 출산이 끝난 이후부터는 정기적인 검진을 받아야 하며 조기 진단의 중요성에 대한 인식이 필요합니다.

시기

  • 2차- 2개월 후, 3차- 6개월 후